[서울 종로] 대학로 수요미식회 돈가스, 정돈

'인생 돈가스'로 꼽는 사람 많다는 대학로 '정돈' 방문했다. 

원래 프리미엄 목등심 돈까스(22,000원) 먹고 싶었지만 다 팔리고 없다고 해서ㅠㅠ 흑... '등심+안심'(16,000원)으로 주문했다.

너무 똑땅.... 프리미엄 먹으러 왔는데... 


제일 먼저 눈에 띄는 건 역시 눈꽃 소금. 예쁘다 예뻐. 

애미야, 소금 양이 좀 많다. 아까워라...  


돈가스 소스는 안 좋아해서 안 먹고 위에 올려진 깨만 깨작깨작 찍어 먹었다. 


새콤 드레싱 양배추는 평범. 


안심보다 등심이 훨씬 맛있었다. 

적당히 붙여 있는 쫀득한 비계가 입안 가득 행복함을 가져다준다. 그냥 비계 반 살코기 반이면 두 배로 행복했을 것 같아. 

후춧가루가 조금 에러지만 나름의 특색인 걸로. 


맛있다. 그런데 역시 나는 튀김을 썩 즐기지 않는다는 게 슬플 뿐. 

일부러 또 찾아오진 않을 것 같고, 대학로에 가면 또 올 것 같다. 못 먹은 프리미엄 먹으러!! ㅠㅠ